홈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고객센터 · 즐겨찾기
자료실
보도자료  
제목 환경부, 추석 연휴 전·후…'오염 취약지역 특별감시'
이름 환경감시국민운동본부 등록일 2018-09-18 조회 17
   
환경부가 "추석 연휴 전·후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과 상수원보호구역 등 오염취약지역을 중심으로 특별감시·단속과 홍보·계도 활동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환경오염행위 특별감시·단속은 9월 10일부터 10월 2일까지며 전국 7개 유역·지방환경청, 17개 시·도 및 기초 지자체 환경 공무원 약 600여명이 참여한다.감시·단속 대상은 전국 3600여개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을 비롯해 880곳의 환경기초시설과 주요 상수원 상류지역 등이다.

이번 감시·단속은 실효성을 높이기 위해 연휴 전·중·후 3단계로 구분하여 추진한다.1단계는 9월 10일부터 21일까지 사전 홍보·계도와 현지 점검을 실시한다. 

전국의 약 2만6000곳의 환경오염물질 배출업소와 공공하수처리처리시설 관계자 등에게 사전예방 조치와 자율점검 협조문이 발송된다. 

또한 염색·도금 등 고농도 악성폐수 배출업체, 화학물질 취급 업체 등 약 3600곳의 취약업소에 대한 감시활동이 강화되고 약 880곳의 환경기초시설에 대한 현장 점검이 이뤄진다.

2단계는 9월 22일부터 26일까지 연휴 기간 중에 상황실 운영, 취약지역(공단주변, 하천 등) 순찰강화, 환경오염 신고창구 운영 등으로 환경오염 사고에 대비한다.

각 유역·지방환경청과 전국 지자체에서는 상황실을 운영하고 상수원 상류지역 수계와 공단 주변 또는 오염이 우려되는 지역에 대한 순찰을 강화할 계획이다. 

특히 ‘환경오염행위 신고창구’를 집중 운영하여 국민 누구나 환경오염행위를 발견하면 국번없이 110 또는 128로 전화(휴대전화의 경우는 지역번호와 함께 128번)하여 신고하도록 했다.

3단계는 9월 27일부터 10월 2일까지 진행하며 연휴기간 동안 처리시설의 가동중단 등으로 환경관리가 취약한 업체 등을 대상으로 기술지원 등을 실시한다. 


마재정 환경부 환경조사담당관은 "추석 연휴 등 취약시기 불법 환경오염행위가 발생되지 않도록 상시 환경감시 체계를 구축하여 국민들이 안심하고 추석연휴를 보낼 수 있도록 힘을 쓰겠다"고 밝혔다.


[출처 : 국제뉴스]


 
목록보기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후원,협력사 | 광고,제휴 | 고객센터
이메일:ecosor@gmail.com | 단체명 : 환경감시국민운동본부 대표 : 도선제| 고유번호 : 107-82-69403 | 개인정보책임자:김영환
[본관] 서울시 강남구 언주로 309 기성빌딩 5층| 대표전화 : 1544-3938 | 팩스 : 02-2088-1276
[별관] 전화 : 02-2135-5841 | 팩스 :02-2135-5846 |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212 코오롱에스턴 208호
[후원계좌] 예금주 : 환경감시국민운동본부 우리은행 1005-102-587212